몰입아카데미 소개
몰입아카데미는 몰입에 대하여 연구하고 이해하여
그 원리를 확립하고 세상에 널리 알리는 활동을 합니다.

몰입, 최고의 나를 만나는 기회

아프리카의 초원을 거닐다가 사자와 마주쳤다고 하자. 이때는 이 위기를 어떻게 빠져나갈까 하는 것 이외에는 아무 생각이 없을 것이다. 이 상태가 바로 몰입이다.

몰입상태에서는 한 가지 목표를 위하여 자기가 할 수 있는 최대 능력을 발휘하는 비상사태가 발동한다. 자신을 초긴장 상태로 만들어 모든 것을 잊고 오로지 한 가지 일에 집중하기 때문에 잠재된 능력을 최대한으로 발휘하는 것이다. 이러한 몰입적 사고는 과학, 기술, 철학, 예술, 비즈니스, 학습 등 여러 분야에서 그 위력을 발휘해왔다.

만류인력을 어떻게 발견했냐는 질문에 뉴턴은 “내내 그 생각만 했으니까.”라고 대답했다. 아인슈타인은 또 “나는 몇 달이고 몇 년이고 생각하고 또 생각한다. 그러면 99번은 틀리고 100번째가 되어서야 비로서 맞는 답을 찾아낸다.”고 이야기했다. 비즈니스 분야에서 성공한 소프트뱅크의 손정의 회장, 혼다의 창업자인 혼다 소이치로, 교세라의 창업자 이나모리 가즈오, 투자의 귀재 워런 버핏, 마이크로소프트의 빌 게이츠, 삼성그룹의 창업자 이병철, 현대그룹의 창업자 정주영 모두 한결같이 극한의 몰입을 지속함으로써 해결점을 찾아냈다.

우리처럼 평범한 사람이 그들의 머리를 따라잡기는 어렵다. 그러나 적절한 방법을 알고 노력한다면 이들이 사용했던 몰입적 사고는 얼마든지 따라 할 수 있다. 그리고 다행인 것은 몰입적 사고를 따라 할 수만 있어도 우리는 엄청난 위력을 발휘하게 된다. 또한 이 상태에서는 지극히 행복한 감정을 느끼게 된다.

새벽에 깨어나면 세상은 조용한데, 이 광활한 우주에서 풀려는 문제하고, 그것을 생각하는 나 자신 오직 둘만이 존재한다고 느껴진다. 평소에는 도저히 생각할 수 없었던 아이디어가 샘솟듯이 떠오르면서도, “이렇게 재미있는 것을 하는데, 월급 받아도 되나?”라고 중얼거릴 정도로 희열을 수반한다.

이러한 고도의 몰입이 아니더라도, 초보자들이 바쁜 일상에서 활용할 수 있는 창의적인 사고 및 몰입활동도 얼마든지 가능하다. 간단한 몰입활동으로 시작하여 점차 단계를 올리면 되는 것이다. 실제로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일상에서 몰입을 체험하고 이를 통하여 놀랄만한 성과를 이뤄내고 있다. 회사에서의 프로젝트, 국가고시, 학생들의 중간고사나 기말고사는 몰입을 훈련하고 실천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몰입아카데미의 미션

몰입아카데미의 미션은 사람의 지적 재능은 후천적으로 발달시킬 수 있다는 믿음에서 출발합니다. 각 개인의 깊숙이 잠들어 있는 천재성을 깨우는 것이 몰입이라는 신념을 갖고 몰입을 과학적으로 이해하고 체계화하는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몰입은 ‘최선을 다했지만 지긋지긋했다!’가 아닌 ‘최선을 다했지만 좋았다!’라는 경험을 유도하고, 이러한 경험은 더욱 도전적이고 능동적으로 만들어 선순환을 만듭니다. 이처럼 몰입을 통하여 ‘올바른 최선의 방법’을 알리는 것 또한 몰입아카데미의 미션입니다.

몰입아카데미는 강연, 교육, 훈련, 코칭, 출판 등을 통하여, 여러분들이 행복한 최선을 발휘하고 더 나아가 자아실현의 삶을 살도록 도울 것입니다.

몰입아카데미의 활동 Activities

error: Content is protected